/



자전거 타고 해외여행 어때요?
2019/04/04 10:04
자전거 타고 해외여행 어때요?
- 하나투어, 라이딩족을 위한 특별한 해외 자전거 여행 추천




(주) 하나투어(대표이사 김진국)는 해외에서도 라이딩을 즐기고 싶은 사람들을 위해 특별한 자전거 여행을 추천했다.

자전거가 대표적인 건강 취미로 자리 잡으면서 자전거 여행에 대한 관심도 증가하는 추세다. 하나투어 내부 통계에 의하면 자전거 여행 수요는 3년 사이 약 2배 이상 증가했다. 따뜻한 계절을 맞아 해외 자전거 여행을 계획 중이라면 하나투어의 단계별 맞춤 상품을 참고해 보는 것은 어떨까?

◆ 초급 : 자전거 대여로 쉽고 편하게!
해외 자전거 여행이 처음이라면 자전거를 가지고 출국하는 것부터 막막할 터, 그럴 땐 "라오스 5일 - 비엔티엔/방비엥 라이딩투어" 상품이 제격이다. 현지 자전거 대여가 포함되어 있어서 자전거를 수화물로 부칠 필요도 없고, 라이딩 코스도 비교적 쉽다. 블루라군을 지나 비포장길을 따라 달리면 라오스만의 한적한 풍경을 만끽할 수 있다. 또한 방비엥과 비엔티엔 관광도 포함되어 있어 여행과 라이딩의 조화가 적절하다. (71만 원부터~)

◆ 중급 : 전문가의 코칭으로 실력 Upgrade!
웬만큼 자전거 여행에 익숙해졌다면 이제 전문가의 코칭으로 실력을 껑충 키울 차례. 6월 13일 출발하는 "다이센 자전거 라이딩투어 4일-전문가 나상훈 코치동반" 상품은 전 국가대표 나상훈 코치가 전 일정 동행하며 전문가의 라이딩 노하우를 전수한다. 강원도 동해항에서 크루즈 페리를 타고 이동하기 때문에 자전거를 분리할 필요가 없어 부담이 적고 다이센산, 나카우미 호수, 마츠에성 등 유명 관광지를 자전거로 여행할 수 있다. 특급 온천호텔에서 운동의 피로도 풀 수 있어 더욱 매력적이다 (42만 9천 원부터~)

◆ 고급 : 숨겨온 라이딩 실력을 뽐내보자!
그동안 키워온 라이딩 실력을 검증해보고 싶다면 해외 자전거 대회에 도전해 보는 것도 좋겠다. 7월 5일 출발하는 "UCI 그란폰도 니세코 클래식 4일" 상품은 일본의 UCI 그란폰도 월드 시리즈(UCI Gran Fondo World Championships)의 예선 격인 "니세코 클래식 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상품으로 이 예선전을 통해 세계 최고의 자리를 놓고 경쟁할 기회를 얻게 된다. 각 연령 그룹의 상위 25%는 월드챔피언십 참가 자격을 부여하기 때문에 전 세계 사이클 선수들이 등록을 마쳤고 아마추어와 일반인 라이더들도 등록을 서두르고 있다. 대회 공식 사이트에서는 참가 신청이 마감됐지만, 아직 하나투어 상품을 통해서는 신청 기회가 열려있다. (대회 참가비 별도) 대회장까지 하나투어 전용 버스로 이동하고 전문인솔자가 동행하여 대회 현장 접수와 통역을 도와주니 오직 자신의 라이딩에만 집중할 수 있다. (119만 원부터~)

한편 하나투어는 지난 4년간 자전거 여행상품을 꾸준히 운영해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2018 GBA 고성 DMZ 그란폰도 대회
목록
이전글 요즘 해외여행, 소규모로 일찍 예약해서 간다
다음글 하나투어, 가족愛발견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TV 부문 좋은 광고상 수상


 
개인정보취급방침